이번에 SLC와 KOSTA 를 갔다가 Frankfurt 에서 Lyon 으로 돌아오는 비행기를 예약을 해 놓았다. 하지만 이 비행기를 타지 못했다. 사실 1시간 전에 도착해서 Boarding Pass를 받고 충분히 Gate 까지 갈 수 있을 꺼라 생각했는데, 보안 검색대 앞에서 30분 넘게 기다리다가 들어가서 Boarding Time 이후에 Gate 에 도착했고, 비행기를 놓치게 되었다.

Frankfurt 공항이 국제공항이라는 점을 다시 한 번 느끼게 되었다. 예전에는 Terminal 2를 이용해서 그랬는지 사람이 많이 없었는데, 이번에는 Termanal 1 은 정말 사람이 많았다.

어째든 놓친 비행기는 어쩔 수 없고, 다시 밖으로 나와서 티켓 카운터에 갔다. 표를 교환하려고 하니, 저가 티켓이라서 같은 등급의 표는 3월 7일 이후로 변경할 수 있고, 새로 표를 구하면 500유로가 넘었다. 다른 창구에 가면 200유로에 구입할 수 있다고 알려주기도 했다.

하지만 같이 있는 일행도 있고, 사실 부담되는 가격이기도 해서, 기차를 타고 Lyon으로 돌아가기로 했다. 가장 싼 기차를 타 보니 1인당 103.60 유로 였다. 다행히 그거라고 타고 Lyon으로 돌아올 수 있어서 감사했다.

총 4대 기차, 환승 3번, 기차 시간 7시간, 출발 후 도착까지 총 9시간 30분.

Frankfurt - Mannheim -(Karlsruhe) - Offenburg - Strasbourg - (Colmar) - (Mulhouse) - (Dijon) - Lyon


View Larger Map

돌아오는 길을 정리해 도니 참 예상치 않게 여러 도시를 지나게 되었다. Mannheim 이나 Strasbourg 를 이런 식으로 가게 될 줄은 전혀 몰랐다.

그렇지만 이런 경험은 늘 재밌다. 우리의 인생에는 의도하지 않은 여러가지 일들이 발생하고, 그것이 의외성으로 다가와 인생을 풍부하게 해 주는 것 같다. 물론 다시는 비행기를 놓치거나, 장거리 기차 이동은 하지 않겠지만, 추억거리 하나를 더 갖게 된 것으로 충분히 재밌는 일이 되었다.

'Feeling > in Ly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Peters World Map 도착  (4) 2009.03.04
불어 첫 수업  (6) 2009.03.04
비행기를 놓치다.  (6) 2009.03.01
리옹 한인 학생 세미나  (0) 2008.11.12
아내의 수술  (10) 2008.09.18
시차 적응 실패  (4) 2008.08.30
  1. winnie 2009.03.02 11:07

    그래도 선택의 여지가 많으니 다행이네 ^^; 비행기를 놓치는 난감함을 그래도 좀 덜할 수 있는 거잖아.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03.02 18:08 신고

      사실 선택의 여지가 그렇게 많은 편은 아니었어.
      오로지 비행기 아니면 기차 2가지 뿐 이었지.
      그리고 비행기는 가격 때문에 도저히 선택할 수 없는 옵션이었고, 그나마 기차가 당일에 도착할 수 있어서 다행이었지.

      아무튼 이번 일은 즐거운 경험이었지만, 다시는 비행기 놓치는 일은 하고 싶지는 않더라고.

  2. Favicon of http://gguro.com 용섭 2009.03.02 16:48

    하하, 이런 일도 있었군. 꽤나 난감했겠군.
    역시 공항에는 늘 미리미리 가야돼.
    비행기는 환불 받은건가? 아니면 그냥 날린건가?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03.02 18:11 신고

      예약 티켓은 그냥 날린거지 뭐.. ^^;

      사실 KOSTA 장소에서 공항까지 가는 게 시간당 1대였다는 점.
      2시간 도착 하기 위해 출발을 하면 아침을 못 먹고 출발을 해야 하는 점.
      이 2가지 때문에 출발 1시간 전 공항도착이라는 무리수를 두게 되었다는..

  3. Favicon of http://multilibrary.tistory.com/ PPT 커뮤니케이션즈 2009.03.03 03:28

    참 난감하셨겠네요 ㅎㅎ;;
    저는 공항에서 이유없이 표가 취소되었다고 한 적이 있었어요. 다행히 환불조치는 안 되어서 끝까지 기다리라고 한 다음에 좌석이 남으니 태워주더군요 ㅎ;;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03.03 19:26 신고

      비행기를 타고 다닐 때 발생하는 여러가지 일반적인 상황에 대한 대처 메뉴얼 같은 게 있었으면 하는 생각이 듭니다.
      예를 들어, 비행기에 탑승하지 못했을 때, 표를 변경하고 싶을 때, 경유시 수화물을 다시 찾는 문제 등등..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