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체적으로 이름을 짓기 위하여 종이를 펼쳐 놓고 이름을 써 보았습니다. 의외로 생각할 꺼리가 많네요. 한글을 기본으로 하여 한자도 정해야 하고, 그것도 인명용 한자를 찾아 뜻도 비교해야 하고, 또한 프랑스에서 태어날 아이이기에 태어남과 동시에 서양식 이름도 제가 직접 정해주어야 되더군요. 저의 경우에는, 제 한글이름과 한자는 아버지가 정해주셨지만, 여권에 들어가는 서양식 이름 표기는 제가 정했었는데 말이지요.

이름 짓을 때 생각했던 원칙이 몇 가지 있었습니다.

  • 요즘 이름 짓는데 유행하는 서/하/예 되도록 생각하지 않으려고 했습니다.
  • 되도록 순한 발음을 사용하려 했습니다.
  • 서양식 이름 표기시에 글자를 쉽게 읽을 수 있어야 했습니다. (하이픈은 절대 사용하지 않습니다.)
  • 유명인의 이름은 피합니다.

아무튼 이런 원칙에 의해 다음의 이름들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아직 이름 후보가 3개 밖에 되지 않지만, 계속 생각나는대로 추가를 해 보도록 하죠.

  • 신유라 / Yurah Shin / 申柔羅 / 부드러울 유, 그물 라
    이름의 뜻은 '부드러운 비단' 입니다. 원래 남자아이의 이름으로 '율'을 생각하고 있었는데, 그것의 여성 이름입니다. 발음도 무난하고 서양식 이름표기의 경우에 자연스럽게 h를 붙이기로 했습니다.
  • 신세린 / Céline Shin / 申世潾 / 인간 세, 맑을 린
    이름의 뜻은 '시대의 깨끗함' 입니다. 서양식 이름 표기를 하면, 팝 가수 Céline Dion 과 같습니다. 아마 저렇게 표기를 하면 외국인들은 '쎌링 쉰~'이라고 말하겠지요. 
  • 신수지 / Suji Shin / 申秀智 / 빼어날 수, 지혜 지
    이름의 뜻은 '뛰어난 지혜' 입니다. 사실 가장 먼저 후보에 올린 이름이고 가장 무난한 이름이죠. 다만 국가대표 체조선수 중에 신수지가 있더군요. 사실 이 정도라면 널리 알려진 유명인이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겠지만, 왠지 마음에 살짝 걸리기도 합니다.

사실 부모로서 아이에게 주는 첫번째 선물이 바로 좋은 이름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순둥이 출산 예정일이 2월 말이니, 앞으로 2달 정도 더 시간이 있으니.. 더 좋은 이름을 찾아 보도록 하죠..

후보로 올린 이름에 대해 생각들이 어떤가요?

  1. 모아 2009.12.11 02:31

    전 신수지 빼고는 다 좋아요 ㅎㅎ
    신수지도 좋은데, 그 체조선수가 있어서 마음에 걸려요.
    그래도 순둥이가 컸을 때 쯤 되면, 그 선수는 기억에서 지워져있지 않을까 싶기도 해요. (그 선수에게는 안타깝지만...)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12.11 17:39 신고

      사람들 의견을 종합해 볼때.. 세린>유라>수지 순이군..
      정확히는 세린의 선호도 높고.. 수지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듯..

  2. 병철 2009.12.11 16:48

    딸로 결정된 거군 (하긴 2월말 예정이면 이미 오래전에 알았겠군)

    신수지 정도면 널리 알려진 유명인 아닌가? 게다가 아직 유망주이니 몇년후에는 김연아 급이 될 가능성도 있고 ㅎㅎ

    그리고 '수지'는 꽤 흔한 이름의 범주에 들어간다고 생각되고.
    (나도 딸 이름으로 생각했다가 흔하기 때문에 피했던 경험이 있어서)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12.11 17:40 신고

      사실.. 유망주라는 게 문제지..
      나중에 자라서 체조계의 연아급이 되면.. 큰일이지..

  3. Favicon of https://gguro.com (gguro) 2009.12.14 00:39 신고

    신수지는 좀 유명하군. (난 몰랐지만)
    나도 신세린에 한 표. 신유라도 괜찮고.
    다만 요즘 "맑을 린"자도 은근히 유행을 타고 있으니, 순둥이 세대에는 "린"자를 쓰는 사람이 많을지도 모름.
    뭐 주위에서 뭐라하든 부모의 결정이 중요하지.
    우리 딸 예랑이는 은근히 주위의 압박이 (그렇게 짓지 말라는) 있었던 이름이라는.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12.14 06:33 신고

      주변 반응은 세린으로 몰표인 듯해서..
      더 좋은 이름을 못 찾으면.. 세린으로 갈려고.. ㅎㅎ

  4. Favicon of https://gguro.com (gguro) 2009.12.17 19:24 신고

    2008년도 통계까지 포함된 이름 순위를 봤는데, (http://cheilpkh.egloos.com/1280565)
    특이한 것은 여자아이 1위~10위까지 받침에 들어가는 글자는 모두 'ㄴ'밖에 없다는 것.
    남자아이도 별 다르지 않은데, 1위~9위까지는 모두 받침에는 'ㄴ'만 들어가고
    10위에 '동현'이라는 이름으로 'ㅇ' 받침이 들어가더군.
    점점 받침을 피하거나 넣더라도 'ㄴ'만 넣는 분위기라는 뜻이지.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12.17 21:59 신고

      그러게 받침이 급속도로 연성화 되는 느낌..

  5. Favicon of http://blog.naver.com/noahyun 노아 2010.01.10 20:15

    ㅋㅋ 난 유라가 맘에 들어!
    나도 흔한이름과 유행어인 예, 하를 피하고 싶었는데 --;;;
    난 이미 이름 뜻이 정해진 상태에서 이름을 찾다보니 별수 없었다지..;;; '희'를 피하고 싶어서 '예'를 선택하게 됐다는거!

    유라는 흔하지도 않고 뜻도 특이한것이 맘에 들고 그리고 외국인들이 발음하기도 표기하기도 좋아서 굿!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10.01.11 07:09 신고

      나도 유라가 맘에 들어서 1순위로 적었던 건데..
      주변의 호응을 보면 세린이가 대세인 듯..
      하지만 이름 정하는 건 부모 맘이라.. 아직 미정.. ^.^

  6. 승리양 2010.02.18 15:38

    아 이렇게 이름을 지은 거구나! :-)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10.02.18 21:16 신고

      결국 의견을 묻고 내 맘대로 정한 것임.. ㅎ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