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3월 3일 오후 6시. Alliance Française de Lyon 2층 강의실 12호.

드디어 프랑스에 온지 18개월 만에 처음으로 불어 수업을 듣기 시작했다. 완전 기초반 거기에 저녁반이라 직장이 있으면서 처음으로 불어를 접하는 사람들만이 듣게 된다. 실제로 우리 반에는 5명 중 내가 제일 어리다.

오늘 배운 것의 요약은 이름, 나이, 국적 묻고 대답하기.

Je m'appelle SHIN.
J'ai trente et un ans.
Je suis coréen.

여기에 100 이하의 숫자 읽기까지. 꽤 많은 것을 오늘 2시간 동안 했다. 수업 듣고 느낀 결론은 이 정도면 재밌고 따라갈 만 하다고 생각했다. 목요일까지 복습 좀 열심히 하고, 장기적으로는 불어를 좀 늘리면 생활에 도움이 될 것 같다.

'Feeling > in Ly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Lyon vs Barcelona  (2) 2009.03.15
Peters World Map 도착  (4) 2009.03.04
불어 첫 수업  (6) 2009.03.04
비행기를 놓치다.  (6) 2009.03.01
리옹 한인 학생 세미나  (0) 2008.11.12
아내의 수술  (10) 2008.09.18
  1. Favicon of http://gguro.com 용섭 2009.03.04 12:02

    오호호호호~~~!!!!!
    Bon courage!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03.04 16:49 신고

      그런거지.. 어제 드디어 주문한 지도가 왔다. 4개월 만에..

  2. Favicon of http://gguro.com 용섭 2009.03.05 11:13

    아하, 그런데 양숙이도 같이 하는건가?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03.05 16:55 신고

      아니. 일단은 나 혼자서 시작했다.
      나는 주 4시간 짜리이지만, 아내가 한다면 주 15시간 짜리가 좋을 것 같은데.. ^.^

  3. Favicon of http://urrolemodel.tistory.com 쩡다 2009.03.12 12:25

    Super! J'espere vous pourrez me parler en francais bientot! =D
    두 시간만에 저 많은 것을 배웠다니, 6개월만 있으면 완전 원어민 되시는거 아니에요? ㅋㅋㅋㅋ

    • Favicon of https://blog.hshin.info Ens 2009.03.12 22:00 신고

      6개월 지나서, 쩡다님과 불어로 대화 할 수 있으면 좋겠네요. ^.^

+ Recent posts